소개합니다

한날에 대하여

반갑습니다. 저는 ‘한날’이라는 필명을 씁니다. 원래는 ‘특이한 날’이었는데 제 블로그에 오시는 분들께서 편하고 쉽게 ‘한날’이라고 부르셔서 ‘한날’이라는 이름으로 굳혔습니다. ‘특이한 날’은 1995년에 썼던 오락 대본(Game scenario)의 제목인 Peculiar day를 우리말로 바꾼 것입니다.

최근에는 영문 이름으로 Kay를 쓰며, 표기는 성과 함께 Kay Cha를 씁니다.

저는 1995년부터 게임을 만들어왔으며 2007년부터 2009년까지는 웹이나 GIS 관련 서비스 기획을 하기도 했습니다. 하드웨어를 만지작거리는 데엔 참 둔한 편이지며, 소프트웨어를 만지작거리는 건 금방 적응하며 다룹니다. 하지만 3D 프린터, Rasberry PI, LEGO mindstorm 같은 하드웨어엔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저 나름대로 말랑하고 부드러운 사람이 되고자 노력하지만 까칠하거나 냉정하다는 말을 듣곤 합니다. 사람에 대해 무관심한 편이라 냉정하다는 말을 듣는데, 30대 중반에 접어들면서 이런 성격이 다소 바뀌고 있는 걸 느낍니다.

가리는 음식은 딱히 없지만, 과일이나 채소를 있는 그대로 먹는 걸 좀더 좋아합니다. 주량은 맥주 300ml 이하이며, 더 마시면 졸리고 머리가 아파 집에 가고싶어 합니다. 그래도, 맥주는 좋아해서 산토리 프리미엄 생맥주나 에딩거, 에비스를 좋아합니다.

ㅋㅋㅋ나 ㅎㅎㅎ 같은 닿소리(자음)만으로 뜻을 전달하는 걸 좋아하지 않습니다. 이런 글자만으로는 명확한 소리와 뜻을 알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저는 이런 표현을 쓰지 않으며 다른 사람이 쓰면 그런 글자가 마치 눈에 안 보이는 것처럼 무시하고 글을 읽습니다.

거래나 주문을 하는 걸 부담스러워 합니다. 수줍어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주말에 집에 혼자 있을 때 배달음식을 차마 주문하지 못 해 하루종일 쫄쫄 굶기도 합니다.

거의 대부분 상황과 대상에 대해 이렇다 할 취향이 없는 편인데, 가령 아무거나 잘 먹는 식성이지만 무엇이든 좋아해서 그렇다기 보다는 특별히 좋아하는 것도 싫어하는 것도 없어서 아무거나 안 가리고 먹는 식입니다. 그렇다고 먹는 걸 즐기거나 좋아하는 것도 아니어서 영양소 섭취에 의의를 두는 편이라 더 그렇습니다. 물론 선호도는 있지만 마음이 기울 정도는 아니어서, 있으면 좋지만 없어도 아무렴 어떠냐는 식입니다. 먹는 것 뿐만 아니라 의상, 날씨, 계절 등 다양합니다. 나이를 먹을수록 더 심해져서 2012년부터는 이런 점에 대해 다소 걱정스레 고심하고 있습니다. 점점 무심해지는 것 같아서요.

하지만 게임을 좋아하며, 2012년부터 즐겨온 크로스핏과 같은 기능성 운동도 좋아합니다. 게임은 퍼즐 요소가 있는 장르는 별로 안 가리고 좋아하며, 스토리와 캐릭터성이 좋으면 금방 몰입합니다. 크로스핏은 체력이 많이 떨어졌을 때 시작했는데, 체력 향상을 경험한 후 운동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됐습니다. 어떻게 하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유지하여 원하는 일을 오래 잘 할 수 있을 지 고민하게 된 계기였습니다.

2012년 11월 25일에 결혼하였습니다. 남산 아래에서 아내와 함께 결혼 생활을 누리고 있습니다.

2014년 7월 7일, 프로그래머로 전직(?)하기로 결정했습니다. C, C++, Python, HTML, Javascript, Ruby, C#, Swift(Apple), PHP 등을 다룰 줄 아는데, 2014년 8월부터 Python과 Go언어를 사용하여 서버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집에서 일하길 좋아하며, 집에서 일하며 돈을 버는 걸 중장기 계획으로 잡고 있습니다.

2015년 2월 21일, 딸 유나가 태어났습니다.

제게 따로 연락을 하시려면 전자우편 주소인 iam 달팽이 hannal.net 으로 연락하시면 됩니다. 평소에 전자우편을 자주 확인합니다. 메신저는 업무용 외엔 거의 사용하지 않습니다.

제겐 개인 블로그 말고도 몇 가지 더 쓰거나 관리하는 곳이 있습니다.

  • Hannal’s Github page
  • 한날의 페이스북 : 제 개인 계정이 아닌 페이스북 페이지이며, 개인 계정은 가능한 한 실제로 아는 분들 위주로 친구 신청을 수락합니다.</li>
  • 한날의 트위터 : 짧게 글을 남기는 마이크로 블로그, 트위터에 있는 제 공간입니다. 소소한 얘기를 주로 쓰거나 읽다가 함께 보고 싶은 자료를 소개하곤 합니다.

이곳에 대하여

어서오세요. :) 여기에 있는 자료들은 다음과 같은 저작권 규칙을 따릅니다.

  • 이곳에 있는 모든 자료는 무단 재배포를 금합니다.
  • 일부분 인용은 가능합니다.
  • 이곳에 있는 자료는 주소 연결(link)만 하시기 바랍니다.

이곳을 운영하는 규칙 몇 개가 있습니다.

  • 제 의견이나 반론을 요구하지 않는 한 여러분의 댓글에 일일이 답하지 않을 것입니다.
  • 댓글을 달았는데 화면에 바로 나오지 않는다면 무단 광고로 분류되어 보이지 않는 것입니다. 조금만 기다리시면 곧 화면에 나타날 것입니다.
  • 특별한 경우 일부 댓글은 제가 지울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아주 특별한 경우입니다.